더불어민주당 정읍시의회 후반기 의장후보에 조상중 의원 선출
상태바
더불어민주당 정읍시의회 후반기 의장후보에 조상중 의원 선출
  • 박호진 기자
  • 승인 2020.06.29 19: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정읍·고창 지역위원회(위원장 윤준병)는 정읍시의회 제8대 후반기 의장 선거에 나설 더불어민주당 후보로 조상중 의원(수성·장명동, 재선)을 최종 선출했다.
지역위원회는 지난 28일 민주당 정읍사무소에서 12명의 민주당 소속 의원들이 의장 선출을 위한 투표를 실시한 결과, 조상중 의원 8표, 고경윤 의원 4표를 얻어 조 의원이민주당 후보로 정읍시의회 의장후보로 출마하게 됐다.
또 부의장에는 황혜숙, 운영위원장에는 기시재, 자치행정위원장에 정상섭, 경제산업위원장에 정상철 의원을 각각 선출했다.
정읍시의회 후반기 의장단 후보자 등록은 7월3일까지며 6일 정읍시의회 본회의장에서 8대 후반기 정읍시의회를 이끌어 갈 의장단을 선출하게 된다.
한편, 정읍시의회 후반기 의장 후보로 고경윤(재선) 김재오(4선) 박일(4선) 이복형(재선) 조상중(재선) 최낙삼 의원(3선) 등 모두 6명이 출마 했지만 여론조사로 3배수로 압축하고 지난 26일 박일의원의 자진 사퇴로 최종 고경윤의원과 조상중의원으로 압축 되었다. 


주요기사